기사제목 정채연-산이 주연 영화 ‘라라’, 한국에서 베트남까지 한류문화 소통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정채연-산이 주연 영화 ‘라라’, 한국에서 베트남까지 한류문화 소통

기사입력 2018.02.26 07: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라라.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정채연, 산이 주연 판타지 멜로 영화 라라가 한국에서 베트남까지 한류 문화의 궤적을 그렸다.
 
걸그룹 다이아 멤버 정채연과 랩퍼 산이가 스크린으로 인기 영역을 확장, 영화 첫 도전작으로 화제를 모은 라라는 드라마와 영화, OST 제작 전문 도너츠컬처와 대표적인 OTT 채널로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옥수수가 공동으로 추진했다.
 
두 회사는 기획 단계에서 사드 한한령으로 인해 중국에 대한 콘텐츠 수출이 막히자 베트남이라는 신흥 지역을 찾아냈다. 베트남은 인구가 1억명에 가까우며 주요 콘텐츠 소비 연령인 30대의 이하 연령 비율이 60%이상 이라는 점에 주목했다.
 
9백만명의 페이스북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베트남 최고 여자배우 치푸(CHIPU), 한국 영화 수상한 그녀를 리메이크하여 5백만불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여 잘 알려진 베트남 최대의 콘텐츠 제작사 HK FILM과 손을 잡았다.
 
완벽하게 패키징이 된 프로젝트 라라201822일 베트남 관객들과 먼저 만났다. 베트남 전 지역 138개 극장 중 133개에서 상영돼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한국에서는 옥수수에서 213일부터 매주 화요일 12~15분 정도 길이로 총 8화로 구성되어 선공개 하고, 4회 공개 후 222일 전국 50개 극장에서 상영을 시작했다.
 
다양한 플랫폼과 윈도우를 넘나들게 기획된 라라는 여기에 그치지 않고 콘텐츠의 해외 판매를 베를린, 칸 등의 유명 해외 영화 마켓 등에 소개하며 전 세계 판매를 추진하고 있다.
 
제작사 도너츠컬처 측은 리얼리티 뷰티 예능 프로그램을 4~5월 베트남 촬영을 준비하고 있으며 또 다른 라라프로젝트 또한 준비 중이다옥수수 역시 드라마 및 예능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강화하며 신규 작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음악을 중심 소재로 하는 라라의 한국 OST는 주연 배우 산이와 가수 양다일, 전상근, 옐로우벤치, 투앤비 등 실력파 가수들이 참여했다.
 
베트남에서는 서울대 출신 작곡가 김성균이 만든 곡을 베트남 최고 가수인 에릭과 민이 한데 뭉쳤다. 유튜브 조회수가 4주만에 800만 뷰를 돌파하고, 베트남 유명 음원 사이트 징(Zing)10위권에 오르는 등 좋은 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336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