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아스트로, 전 세계 2만3000명 아로하 만났다…日서 '글로벌 팬미팅' 피날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아스트로, 전 세계 2만3000명 아로하 만났다…日서 '글로벌 팬미팅' 피날레

기사입력 2018.03.19 08: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스트로.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그룹 아스트로가 일본을 종착지로 '2018 글로벌 팬미팅'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아스트로는 지난 17일 일본 도쿄의 모리노 홀 21에서 2차례에 걸쳐 '2018 ASTRO Global fan meeting in JAPAN'을 진행하고 약 4000여 팬들과 뜨거운 호흡을 나눴다.
 
이날 아스트로는 '붙잡았어야 해', 'Baby', 'Run', '니가 불어와', '북극성', '고백', 'Real Love' 등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자신들의 넘버들은 물론 현지 팬들을 위해 일본어 무대까지 준비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아스트로는 일본 노래로 '쟁반 노래방' 코너를 진행하며 관객과 소통한 것은 물론 '북극성' 순서에서는 무대 아래로 내려가 객석 구석구석을 누비며 팬들과 진한 추억을 나눴다.
 
아스트로를 향한 일본 팬들의 사랑은 공연은 물론 티켓 오픈부터 느낄 수 있었다. 당초 1회 공연을 준비했으나 빠르게 매진을 기록했고, 이에 아스트로는 추가 공연을 선물하며 일본 팬들의 성원에 화답했다.
 
아스트로는 "글로벌 팬미팅을 준비하면서 고생하신 스태프는 물론 함께 해주신 전 세계 팬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아로하가 있었기에 함께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었다. 여러분들이 있기에 아스트로가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깨달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들은 또 "아직 아스트로의 매력을 모두 보여드리지 못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더욱 발전하는 아스트로가 될 테니 꼭 지켜봐주시기 바란다. 다시 한번 함께해 주신 팬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일본 공연을 끝으로 전 세계 9개 도시, 12회 공연의 '2018 ASTRO Global fan meeting'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아스트로는 이번 글로벌 팬미팅을 통해 한국과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는 물론, 미국과 캐나다에서도 약 23000명의 관객과 만나며 '글로벌 아이돌'의 면모를 확인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590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