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서 신곡 최초공개 ‘컴백 스케일이 다르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서 신곡 최초공개 ‘컴백 스케일이 다르다’

기사입력 2018.04.25 07: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BTS_(1).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3대 음악시상식 중 하나인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신곡을 최초 공개하는 역대급 컴백을 예고했다.
 
24(현지시간)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 BBMA)측은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52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방탄소년단이 퍼포머로 참여하는 것을 공식 발표했다.
 
빌보드 측은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킨 그룹이자 지난해 열린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한 한국의 보이 밴드라고 소개하며 방탄소년단이 520일에 열리는 시상식에 참석해 새 앨범 LOVE YOURSELF ‘Tear’ 의 컴백 무대를 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상 후보에 이어 월드 프리미어(world premiere)까지 확정 지으며, 글로벌 스타의 위엄을 입증했다.
 
방탄소년단 외에도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 두아 리파(Dua Lipa), 션 멘데스(Shawn Mendes) 등 세계적인 스타들이 참석해 공연을 펼치며, 이날 무대는 미국 NBC 방송을 통해 생중계된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의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감사한 일인데, 세계적인 아티스트들만 할 수 있다는 컴백 무대까지 설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멋진 무대를 선보일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 후보에 올라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 데미 로바토(Demi Lovato), 션 멘데스(Shawn Mendes) 와 수상을 놓고 경쟁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18일 세 번째 정규앨범 LOVE YOURSELF ‘Tear’ 발매한다.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761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