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생결단 로맨스’, HOT 핑크빛으로 물든 대본리딩 현장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생결단 로맨스’, HOT 핑크빛으로 물든 대본리딩 현장

기사입력 2018.06.04 07:1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생.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사생결단 로맨스지현우-이시영-김진엽 등 베테랑 로코 군단이 제대로 뭉쳤다. 이들은 대본리딩으로 첫 만남을 가진 것임에도 불구하고 찰떡 케미를 자랑하며 전 국민의 로맨스 호르몬을 무한 생성해 올 여름을 들었다놨다 할 준비를 마쳤다.
 
오는 7월 첫 방송을 앞둔 MBC 새 월화드라마 사생결단 로맨스측은 4일 핑크빛 열정으로 물든 대본리딩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생결단 로맨스는 호르몬 집착녀 내분비내과 의사가 미스터리 승부욕의 화신 신경외과 의사를 연구대상으로 찜 하면서 벌어지는 호르몬 집중 탐구 로맨스 드라마다.
 
연출을 맡은 이창한 감독은 '별은 내 가슴에'로 로맨스 드라마의 신드롬을 일으켰고, '로맨스가 필요해 시즌1'을 통해 30대 남녀의 솔직 담백하고 진정성 있는 연애담을 그려 로맨스의 대가로 정평이 났다. 여기에 치즈인더트랩을 통해 톡톡 튀는 센스로 이름을 알린 김남희 작가가 이번 사생결단 로맨스에서는 어떤 로맨틱 감성을 발휘할지 관심을 끌고 있다.
 
사생결단 로맨스의 대본리딩은 지난달 3일 상암 MBC에서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이창한 감독과 김남희 작가, 허승민 작가를 비롯한 제작진 그리고 배우 지현우, 이시영, 김진엽, 전노민, 선우선, 최령, 배슬기, 신원호, 인아 등 사생결단 로맨스주역들이 총출동했다.
 
이창한 감독은 당당하게 자기 역할 잘 소화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배우들에게 에너지를 불어넣으며 훈훈한 출발을 알렸고, 이에 배우들은 인사를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대본리딩을 시작했다.
 
이 가운데 극 중 사생결단의 운명에 놓인 지현우와 이시영의 찰떡 호흡이 돋보였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로코 장인으로 거듭난 두 사람은 때로는 진지하고 때로는 발랄한 모습으로 능숙하게 대사를 주고받으며 로맨틱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특히 이시영은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파이팅 넘치는 인사를 건넨 뒤 곧바로 대본에 집중하는 등 벌써부터 캐릭터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줬다.
 
런가 하면 김진엽은 신인답지 않은 캐릭터 소화력으로 역할에 빙의한 듯 능청스러운 모습을 보여줘 로코 루키에 등극하는 등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어 전노민, 선우선, 최령이 깊은 연기 내공을 발휘하면서 로코 군단에 힘을 보탬과 동시에 극의 중심을 잡았다. 그뿐만 아니라 배슬기, 신원호, 인아가 통통 튀는 유쾌 발랄한 연기로 로코 지수를 깨알같이 높였다.
 
마지막으로 이들을 이끌 로코 수장이창한 감독과 김남희 작가는 배우 한 명 한 명 빼놓지 않고 세심하게 캐릭터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등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배우들은 자신의 배역에 한껏 몰입한 모습으로 대본리딩에 임했고 그 결과 첫 호흡임에도 불구하고 막힘없이 주고받는 쿵짝 케미를 자랑해 사생결단 로맨스의 꽃길 청신호를 밝혔다.
 
사생결단 로맨스측은 지현우-이시영-김진엽을 비롯한 주요 배우들과 스태프가 한 자리에 모인 대본리딩 현장을 통해 이들의 후끈한 팀워크를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열정 가득한 발걸음으로 올 여름을 로맨스 호르몬으로 물들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사생결단 로맨스검법남녀후속작으로 오는 7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905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