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남서울교육재단 Cashtree(캐시트리) 인도네시아 MOU 체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남서울교육재단 Cashtree(캐시트리) 인도네시아 MOU 체결

기사입력 2024.05.08 22:3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남서울교육재단 Cashtree(인도네시아) MOU 체결,

"남서울대학교 GLOBLA 경쟁력 강화 업무협약"

KakaoTalk_20240507_220859099_03.jpg

[남서울대학교 윤승용 총장(왼쪽 두번째)과 캐시트리 인도네시아 김진호 대표(오른쪽 두번째)와 협약체결 후 기념촬영]

 

남서울교육재단(이사장 이재식)202457() 1030, 남서울대학교(충남 성환)에서 Cashtree 인도네시아 (대표 김진호)와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활동 조성을 위한 산학협력관계 활성화와 상호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가졌다고 8일 밝혔다. 바로 이어 진행된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Cashtree는 인도네시아 모바일 데이터 플랫폼 기업인 '캐시트리'와 글로벌 경쟁력 강화 및 유학생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측은 한국어 교육 거점 마련, 유학생 유치를 위한 네트워크와 마케팅, 콘텐츠 개발 및 서비스 운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발전을 모색하기로 했다.

 

남서울교육재단 이재식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남서울교육재단은 캐시프리 인도네시아와 업무협약을 통하여 국제사회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업무협약으로 인도네시아와의 협력 관계를 조성하여 지역 경제성장에 이바지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강조하였다. 남서울대학교 윤승용 총장은 "캐시트리는 일찍이 인도네시아에 진출해 성공적으로 사업을 이끌어 온 기업"이라며 말하며, "이번 업무 제휴로 남서울대학교가 세계적으로 뻗어나가는 데 중요한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캐시트리 인도네시아 김진호 대표는 국제사회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한국어 교육의 거점 마련과 글로벌 사업의 고도화를 위한 비즈니스 활동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김진호 대표는 남서울교육재단과의 협력으로 한국의 지역 대학의 위상 강화와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한 협력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향후 남서울교육재단과의 적극적인 상생협력을 통해 한국어 교육의 거점을 마련함과 동시에 공동의 프로젝트를 통한 새로운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하여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남서울교육재단과 Cashtree(Indonesia)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한국어 교육 활성화, 남서울교육재단의 해외연락사무소 제공 협력, 유학생 유치를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와 마케팅 전략 등 필요 자원지원, 콘텐츠 개발과 서비스를 위한 협력,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프로젝트를 통한 비즈니스 개발 협력 지원 및 양 기관의 상생발전과 우호 증진 및 수익사업을 확대하기 위하여 상호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협력 내용에 따라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활동 조성 및 한국어 교육 활성화를 위하여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남서울대학교는 430일 글로벌 중심 중점 육성대학으로 발전하기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한 시범 강의를 했다. 유캔투 영어(강의 곽우영 박사)를 이용한 특별강의로 진행된 이번 강의는, 서양음악사(교수 빈대욱) 시간을 할애하여 오전 두 시간, 오후 두 시간 총 4시간을 진행했다. 학생들의 반응이 좋아, 남서울 평생교육원(서울 신설동) 강의는 514()부터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매주 화요일에 3개월간 진행된다. 곧이어 남서울대학교에도 유탠투 영어 강의가 시범적으로 개설될 예정이다. 강의 효과가 좋을 경우, 남서울대학교에 확대할 예정이다. 특별취재 빈대욱 기자

KakaoTalk_20240507_220859099_02.jpg

[남서울교육재단 이윤석 총괄 고문(왼쪽)과 캐시트리 인도네시아 김진호 대표와 협약체결 후 기념촬영]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670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