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다음세대재단, 제주에 첫‘올리볼리관’오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다음세대재단, 제주에 첫‘올리볼리관’오픈

기사입력 2011.08.11 20: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다음커뮤니케이션과 비영리법인 다음세대재단(대표 문효은)은 10일 제주 노형동 ‘제주노형꿈틀도서관’에 ‘올리볼리관’을 오픈하고 어린이들이 마음껏 올리볼리 그림동화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날 오전 11시에 열린 올리볼리관 오픈식에는 박용봉 노형꿈틀도서관장, 문효은 다음세대재단 대표 등을 비롯해 제주 지역 학부모 및 아동들이 참석했으며, 올리볼리관 소개 및 시연이 이뤄졌다.


‘올리볼리 그림동화’는 베트남, 필리핀 등 제3세계 유명 그림동화를 플래시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해 온라인에서 무료로 보여주는 공익사업이다. 다음과 다음세대재단이 문화다양성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다음 세대들이 다양한 문화를 접하면서 ‘다름’을 존중하고 긍정하는 글로벌 시민으로 자랄 수 있도록 돕자는 취지로 시작됐다.

보다 많은 어린이들이 ‘올리볼리 그림동화’를 접할 수 있도록 지난해 12월 서울 ‘다문화도서관 모두’에 ‘올리볼리관’을 처음으로 오픈했으며, 올해에는 이번 ‘제주노형꿈틀도서관’을 비롯

해 ‘제주 다음GMC(글로벌미디어센터)’ 등 4곳에 추가로 오픈 할 계획이다.

이번에 오픈한 제주노형꿈틀도서관의 올리볼리관은 42인치 LED TV와 20인치 이상 모니터를 구비한 컴퓨터 2대 등 다양한 멀티미디어기기를 설치하여 아이들이 쉽고 편리하게 올리볼리 그림동화를 볼 수 있도록 구현했다. 또한, 올리볼리 캐릭터를 활용한 내부 인테리어와 함께 올리볼리 그림동화 도서, 올리볼리 스페셜 에디션 CD 등을 비치하여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다음세대재단 문효은 대표는 “이번 올리볼리관 오픈을 통해 제주 지역에 있는 다문화 가정의 자녀들과 어린이들이 다양한 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힘을 기르고, 다양한 문화를 접함으로써 창의력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도서관 등에 올리볼리관을 지속적으로 오픈해 어린이 및 지역 주민들이 다문화 콘텐츠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AsiaBigNews & www.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